강남구청 직원들, ‘사랑의 헌혈’로 생명나눔 동참

– 3월 7강남구청 아카데미 교육장, 150여 명 직원 참여 예정 

▲사진=사랑의 헌혈 ⓒ강남구 소비자저넗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강남구(구청장 직무대리 주윤중)가 오는 7일 구청 제2별관 지하아카데미 교육장에서 직원을 대상으로 사랑의 생명나눔 헌혈운동’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당일 오전 9시부터 6시까지 약 150여 명이 헌혈에 참가하며헌혈 후 직원이 기부한 헌혈증서는 대한적십자사에 전달돼 백혈병과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구는 2015년 대한적십자사와 사랑의 헌혈 약정을 맺고 매년 정기적인 헌혈에 동참해 왔는데총 2회에 걸쳐 220여 명의 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고령화에 따른 중증환자 증가 등 혈액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반면 저출산에 의한 미래 헌혈 인구 감소로 불안정한 지역사회 내 혈액수급의 안정을 도모하고헌혈 운동을 확대하고자 마련된 것이다.

앞으로 구는 이번에 기부된 헌혈증서 전달식을 개최하고직원뿐만 아니라 구민도 헌혈에 동참할 수 있도록 헌혈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 전개 등에 힘쓸 계획이다.

이선형 총무과장은 헌혈은 사랑의 실천이자생명을 나누는 고귀한 행동이라며, “생명나눔 운동에 참여해 주신 모든 직원 및 관계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앞으로도 사랑의 생명나눔 헌혈운동을 지속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19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