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류 한국화가 ‘황연화’ 작품전 열어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문경출신 한국화가 황연화 중원대학교수는 28일부터 8월 2일까지 경상북도 문경 소재 문경문화예술회관에서 문경시 관계자 외 여러 분들을 모시고 작품 전시회를 연다.
이번 전시회는 월간 아리랑(대표 최수정) 초대로 열리는 작품전으로 아리랑을 주제로 하는 ‘인간 + 자연’ 전이다.

오래 전에 이미 사용되었던 두루마기, 치마, 저고리, 고쟁이, 앞치마, 버선 등 30여 점을 설치하고, 부분 부분 작가의 사유를 담은 양념적 회화가 가미되어 있다.

황연화교수는 문경여중고를 나와 화가와 미술사학박사로서 중원대학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문경시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작품전은 우리 생활에서 널리 쓰였던 재료들을 활용해서 완성시킨 작품들인 만큼 감동으로 다가 올 것으로 확신한다.”며, “지자체 관계자 뿐 아니라 기업인, 나아가서 일반 시민들까지도 관심을 가지고 많이 찾아 주시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