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제2기 중소기업 청년인턴 100명 모집

강남구, 제2기 중소기업 청년인턴 100명 모집

– 만 15~34세 청년 미취업자 대상, 채용기업에 1인당 월 80~100만원 지원 –

▲사진=청년인턴십 홍보 이미지 ⓒ강남 소비자저널
[강남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새롭게 도약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청년실업과 중소기업 구인난 해결을 위해 ‘제2기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십’ 참여자를 모집한다.

청년인턴십 사업은 청년인턴을 채용한 중소기업에 3개월간 1인당 월 80~100만원의 임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턴의 정규직 전환 시에는 7개월을 연장해 최대 10개월간 인건비를 지원한다.

참여기업은 강남구 소재 근로자 5인 이상 중소·중견기업이다. 다양한 업종의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일반중소기업, 신성장동력, 전시컨벤션 분야로 나눠 모집한다. 이번 제2기 최종 참여기업과 기업별 인턴모집 요강은 오는 7일 강남구청 홈페이지(www.gangnam.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턴대상은 만 15~34세의 미취업 청년이며, 강남구 거주자를 우선 선발한다. 모집은 8일부터 21일까지로, 지원 희망자는 ‘인턴신청서’를 작성해 참여기업 또는 운영기관인 강남구상공회나 (사)한국전시주최자협회에 제출하면 된다.

제2기 사업에 최종 선발된 청년인턴은 9월 3일부터 3개월간 근무하며, 이후 해당기업의 정규직 직원으로 전환될 수 있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정책과(☎3423-5565)나 강남구상공회(☎563-1608), (사)한국전시주최자협회(☎567-5311)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2010년부터 추진해온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십’ 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청년인턴 수료 1221명, 정규직 전환 1139명의 성과를 냈으며, 올 11월에는 제3기를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민선 7기를 맞아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이라는 비전 아래 ‘청년창업지원 등 청년의 꿈을 지원하는 도시 조성’을 제시한 강남구는 ▲청년창업지원센터 확대 운영 ▲지역특성에 맞는 일자리 창출사업 추진 ▲중소기업 고용장려금 지원 및 직무교육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외에도 강남구는 영동대로 복합개발을 통해 국내 최대 MICE산업 중심지를 조성하고, 테헤란로를 4차 산업혁명 중심의 청년창업·스타트업 신흥 메카로 육성할 계획이다. 기업육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 강남’으로 뉴 디자인 중이다.

김구연 일자리정책과장은 “민선 7기를 맞아 강남구는 파리 16구처럼 젊은이들이 살기 원하는 도시, 뉴욕 맨해튼처럼 테마와 스토리가 있는 디자인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인건비 지원처럼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정책으로 좋은 일자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3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