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로 뭉치자! 강남구, 다문화가족 우리말 겨루기

한국어로 뭉치자! 강남구, 다문화가족 우리말 겨루기

– 11월 23일 오후 4시 강남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8 강남구 다문화가족 한국어 말하기 대회’ –

▲사진=한국어말하기대회 단체사진 ⓒ강남 소비자저널
[강남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비전으로 제시한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11월 23일 오후 4시 강남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2018 강남구 다문화가족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한다.

한국어 말하기 대회는 ‘다문화가족 한국생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강남구와 강남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공동 주관하고 한국마사회 청담문화공감센터에서 후원한다.

 

▲사진=한국어말하기대회 홍보물 ⓒ강남 소비자저널

경연은 결혼이민자 대상 ‘한국어 말하기’와 다문화가족자녀 대상 ‘이중언어 말하기’로 2개 부문이다. 참가신청서는 11월 9일까지 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방문, 이메일(34143346@hanmail.net), 우편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강남구(www.gangnam.go.kr) 및 강남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goo.gl/sYL1AD)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11월 16일 예선을 거쳐 총12명이 최종 선발되며, 대회 본선 진출자에게는 총24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된다.

대회 당일에는 오후 2시부터 다양한 식전공연과 세계문화 음식나눔, 세계전통 의상‧물품 전시 등 ‘다문화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송원섭 사회복지과장은 “강남구에는 다문화가족을 포함한 외국인이 1만 명 이상 거주하고 있다”면서 “이들이 안정적으로 우리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해, 문화의 ‘다름’이 강남에 ‘기분 좋은 변화’를 가져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남구는 결혼이민자를 위한 한국어 교실과 한국어능력시험대비반 운영, 자녀 언어발달지도, 운전면허 취득지원, 봉은사 템플스테이, 친구와 함께하는 캠프, 엄마와 함께하는 한국사 체험학습 프로그램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다문화가족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