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평남 시의원, 「2019 강남구 긴급구조종합훈련」 참석

– 대형 화재발생을 가장한 시민 대피훈련 및 소방 안전교육 실시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김평남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강남2)은 11월 1(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서 실시한 「2019 강남구 긴급구조종합훈련」에 참석하여 관계기관들 간의 공조체제 및 시민대응요령에 대해 점검했다.

2019 강남구 긴급구조종합훈련」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고 705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는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과 병행으로 실시된 훈련으로▲ 다중이용시설 화재대피훈련(28, CGV청담씨네시티)을 시작으로 ▲ 불시 화재대피훈련(29강남구청)과 ▲ 재난취약시설 지진대피훈련(30서울요양원 및 강남구 건강가정지원센터▲ 삼성서울병원 대형화재 가장 토론기반 훈련(31강남구 재난안전대책본부)을 거쳐 실시된 훈련이다.

 이날 실시된 훈련의 구체적인 내용으로는 ▲ 병원시설 및 자위소방대의 보고 ▲ 병원 소방시설방화셔터의 점검 ▲ 자위소방대 초기대응 및 대피(화재전파대피유도▲ 긴급구조통제단·통합지휘본부·응급의료소의 공조체제 점검 그리고 ▲ 훈련 마무리에 따른 최종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현장훈련 및 토론회에 모두 참석한 김 의원은 긴급 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초동대응 조치와 화재 대비 등 시민행동요령 교육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재난을 예방하는 것도 중요하지만재난발생에 따른 유관기관과의 협력과 재난대응체계의 강화로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강남구가 구축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현재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으며공공시설물에 대한 소방시설공사의 분리발주를 위한 조례 발의에 참여하는 등 서울시민들과 강남구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이번 훈련에는 행정안전부강남구청강남소방서수서경찰서 등 19개 기관과 강남구 시민 및 관계공무원들 500여명이 참여하여대형화재에 따른 관계기관들 간의 공조와 시민들의 신속한 대응요령을 훈련하기 위해 실시됐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