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수서동, 나눠쓰고 바꿔쓰는 이웃사랑 나눔축제

강남구 수서동, 나눠쓰고 바꿔쓰는 이웃사랑 나눔축제

– 10. 21() 오전10시 수서동 탄천공원, 수서벼룩시장, 1300여명 참여

[강남구 소비자저널=진민구 기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오는 21일(토) 오전 10시부터 수서동 SH(아)옆 탄천공원에서 나눠쓰고 바꿔쓰는 이웃사랑 나눔축제를 연다고 17일 밝혔다.

수서동은 영구임대아파트가 56%(4천여 세대)인 저소득층 밀집 지역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고 살기 좋은 수서동을 만들기 위해 지역 주민과 동 주민센터가 힘을 합쳐 2003년부터 14년째 꾸준히 벼룩시장을 열어 왔다.

수서벼룩시장은 중고물품을 서로 사고파는 일반 벼룩시장과 달리 사용하기 어려운 중고물품을 기증받아 주민이 직접 고치고 팔아서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하는 따뜻한 나눔의 장터이다.

이번 장터에는 13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올해는 특히 지역주민이 관내 중고 자전거의 주인을 찾아 기증받고 새 것처럼 직접 고쳐서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에 나선다. 판매수익금은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사용하지 않지만 아까워 버리지 못하는 다양한 생활용품을 주민 스스로 판매해 껴쓰고 눠쓰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