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가상자산-신용카드 연동 시연회 개최해

– 국내에서 가상자산과 은행의 신용카드를 연계, 사용할 수 있는 기술 시연회 선봬 –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가상자산-신용카드 연동 시연회 개최해
▲사진=행사 개최 후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이사장 박기훈, 이하 협회)는 지난 30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가상자산과 신용카드 연동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정부의 ‘특정 금융거래 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특금법)’ 시행 이후 마련된 공식 행사로 실생활 구현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의의를 찾을 수 있다.

특히 협회 측은 가상자산과 은행의 신용카드를 연계 사용할 수 있는 기술 특허 출원을 선보인 바 있다.

특허의 핵심은 가상화폐를 오프라인 실생활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간 가상자산의 주 사용처는 페이팔 등 온라인 결제에서만 이용돼 왔다. 특허 기술이 상용화되면 현물 코인 시대를 열 수 있다는 기대가 나오는 이유다.

협회는 향후 가상자산과 은행 신용카드 연동 기술을 가상자산 거래소인 대한블록체인거래소(DBX)에 탑재해 거래소 코인 인 DBXC에 우선 적용할 계획이다.

이후 DBX에 상장된 다른 코인들도 순차적으로 신용카드와 연계,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것으로 알려졌다.

협회 박기훈 이사장은 “가상화폐와 신용카드를 연계 사용토록 하는 기술이 특허로 출원된 데 이어 이번 시연회를 통해 기술이 입증됨에 따라 늦어도 올해 안에 가상화폐가 오프라인 실생활에 바로 사용될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사진=대회사를 하고 있는 박기훈 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인사말을 하고 있는 박현윤 DBX 대표이사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축사를 하고 있는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국회의원)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축사를 하고 있는 안창호 전 헌법재판관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축사를 하고 있는 오장섭 전 건설교통부장관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가상자산과 신용카드 연동 프로세스에 대해 발표하고 있는 나정식 협회 심의평가위원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행사 후 단체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행사 후 기념촬영(협회 임직원들)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