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견학프로그램 운영

강남구, 견학프로그램 운영

– 내달 30일까지 관내 초중학생 600명 대상으로 환경기초시설 견학 프로그램’ –

▲사진=2018.9.28. 에너지드림센터 마포구자원회수시설(대명중) ⓒ강남 소비자저널

[강남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기분 좋은 변화품격 있는 강남이라는 비전을 제시한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달 28일부터 내달 30일까지 관내 16개 환경보전시범학교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2018 환경기초시설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2018.10.5. 더스마티움(숙명여중) ⓒ강남 소비자저널

견학장소는 서울에너지드림센터서울시농업기술센터더스마티움수도박물관탄천물재생센터강남자원회수시설 등 친환경 시설로 매회 30여명을 대상으로 총 25회 개최되며 초‧중학생 600여명이 참여한다학생들은 이곳에서 친환경‧신재생에너지환경보전 및 자원재활용에너지 절약 등에 관한 다양한 체험활동으로 녹색생활 실천의 기회를 갖는다.

특히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형 친환경 공공건물이다이곳에서 학생들은 태양광 발전시설 등 신재생 에너지 시설을 견학하고전기저상버스와 수소연료전지버스를 탑승해 볼 수 있다.

차량이동 중에는 100여명의 회원이 활동 중인 양재천사랑환경지킴이’ 소속 전문강사가 견학지 소개를 비롯한 환경보전에코마일리지 회원 가입 등 환경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한다.

한편강남구는 지난 7월 26일부터 8월 3일까지 여름환경교실을 운영해 관내 초‧중학생 및 학부모 100여명이 참여한 바 있다.

신연순 환경과장은 견학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미래 환경을 지키는 기분 좋은 변화를 주도하고나아가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들 미래세대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민선7기 강남구는 기분 좋은 변화품격 있는 강남이라는 비전 아래 ▲미세먼지 개선으로 청정강남 만들기 ▲전기자동차 충전소 공급 ▲건설공사장 피해 최소화 ▲공원녹지 확충을 통한 푸른 강남 만들기 등 다양한 환경개선사업을 통해 맑고 쾌적한 강남 만들기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