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젠바이오, 세계최초 7대암 동시진단 KIT 발표회 성료

유니젠바이오, 세계최초 7대암 동시진단 KIT 발표회 성료
▲사진=경영전략을 발표하고 있는 박찬호 대표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암(癌) 유전자검사 연구에 매진해 온 유니젠 바이오(대표이사 박찬호)가 지난 24일 역사적인 ‘7대암 조기진단 키트(KIT)’ 발표회를 갖고 국내외 암 조기진단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을 선포했다.

더리버사이드 호텔(서울 서초구 잠원동 소재) 7층 대연회장에서 개최된 이날 행사는 의료계 인사, 투자자산운용사, 해외 바이어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다.

본 행사에 앞서 암 조기진단 관련 영상 등을 상영하며, 최근 조기 진단을 통한 암 예방의 중요성과 치료효과 등에 관해 소개한 뒤 오후 3시 부터 본 발표회가 진행됐다.

발표회는 임원 및 내빈 소개에 이어 김의신박사(텍사스대학교 MD앤더슨암센터 종신교수)의 축사, 이왕재박사(서울대 의대교수)의 암진단 키트(KIT)에 대한 구체적 설명이 있은 뒤, 박찬호 대표의 회사경영전략 발표 순으로 이어졌다.

유니젠 바이오의 연구원장이자 발표자로 나선 이왕재교수(이하 이교수)는 ‘암은 인간의 생명을 위협하는 가장 두려운 질병임’을 상기시키면서, ‘그러나 현대의학의 발달로 암의 생존율과 완치율은 점점 증가하고 있다. 이것은 곧 조기진단의 중요성을 의미한다.’며 설명의 첫 머리를 풀어 갔다.

유니젠바이오, 세계최초 7대암 동시진단 KIT 발표회 성료
▲사진=발표회 직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이 교수는 이어 ‘유니젠바이오의 암진단 KIT(UGB-CS-7)는 혈액속 극미량의 CTCs를 검출, 분석하여 암의 발생장기와 발생여부를 진단하는 세계최초의 7대암 진단 KIT’라며, 기존의 암 검사에 비해 간편함은 물론 검사 시간과 프로세스의 단순화로 비용이 절감되었으며, 정확도를 동반한 다수암의 동시진단이 가능하다는 측면에서 유니젠바이오의 진단 KIT는 암 유전자 검사 시대에 맞춰 암 환자 뿐 아니라 전 국민, 전 세계인을 대상으로 많은 이들이 앞으로 암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는 의료분야의 한 축(軸)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30여년 간 암 연구에 매진해 온 이 교수가 ‘이제는 고대하던 유니젠바이오의 7대암 진단 KIT가 소량의 혈액만으로 신속, 정확, 저비용의 진단을 실현하게 되어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되었다’며 발표를 끝맺자 청중으로부터 박수갈채가 터져나왔다.

이어 발표회 마지막 순서로 유니젠바이오 박찬호 대표는 회사의 비전전략에 관한 설명에서 ‘2019년 말 까지 KIT의 특허출원 및 한국식약처 허가신청을 완료하고, 2020년 한국 암전문병원 네트웍 구축, 미국, 유럽, 중국과의 합작 사업을 진행함과 동시에 CE인증 및 미국 FDA 추진에 이어 2021년에는 코스닥에 상장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오는 11월에 신주를 발행하여 12월 18일 부터 22일까지 소액공모에 착수할 계획이며, 액면가 500원에 공모가 10,500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유니젠바이오, 세계최초 7대암 동시진단 KIT 발표회 성료
▲사진=축사하고 있는 김의신박사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