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4월 11일 여의도 공원, 8월 17일 미국 LA 디즈니홀에서도

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사진=미국 LA 디즈니홀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소 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국가보훈처가 주최하는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 콘서트가 오는 11일 오후 7시 여의도 공원에서 열린다.

이날 콘서트는 ▲국립합창단 ▲시흥시립합창단 ▲어린이합창단 ▲오케스트라 참여하며, 창작 칸타타 ‘동방의 빛’ (작곡: 오병희) 가운데서 ’희(希)‘로 휘날레를 장식한다.

4월 20일에는 마포아트센터에서 마포구립합창단(지휘:김진수)과 연합합창 300명이 ‘동방의 빛’ 3부 ‘함성’을 연주하고, 6월 22일엔 대구콘서트하우스에서 보아스합창단(지휘:홍순덕)이 ‘조국의 혼(작곡: 오병희)’을, 8월 15일 성남청소년 오케스트라 (지휘: 박용준)가 ‘칸타타 한강(작곡: 임준희)’ ,그리고 8월 17일 미국 LA 디즈니 콘서트홀에서 현지 라크마합창단(지휘: 윤임상)에 의해 ‘조국의 혼’이 공연된다.

이같은 칸타타 열풍은 지난 3월에 ‘동방의 빛’ 초연을 비롯해 ‘송 오브 아리랑’ (작곡: 임준희)을 포함해 한 달사이에 6회나 공연됨으로써 음악사에 새로운 기록을 남겼다.

이들 작품의 탁계석 대본가는 ‘창작이 초연된 후 이처럼 무대로 이어지는 것은 매우 반가운 일이다. 3.1절 100주년이란 테마가 큰 힘이 되었겠지, 여러 단체들의 많은 공연이 일어나고 있어서 이같은 흐름이 잘 유지 된다면 한국 창작이 매우 희망적’이라고 말했다.

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사진=지난 3월 공연된 ‘동방의 빛’ 포스터 ⓒ강남구 소비자저널
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사진=지난 3월 공연된 ‘동방의 빛’ 연주회 중 한 장면 ⓒ강남구 소비자저널
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사진=’동방의 빛’ 연주회에 참석한 수많은 관람자들 ⓒ강남구 소비자저널

One thought on “칸타타 ‘동방의 빛’, ‘조국의 혼’ 곳곳에서 3.1정신으로 타오른다”

  1. K-classic 의 세계화에 초석이 이제 완성 된 것, 세계를 향한 꿈의 향연이 L/A로 부터 시작 되는 군요
    대단한 일이며, 3월 연주 현장의 감동이 아직도 가슴에 남아 있습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