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 위한 소통의장 마련

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 위한 소통의장 마련
▲사진=서울시의회 김평남의원 ‘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정책 토론회’ 후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김평남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강남2)은 지난 29(강남구 논현2동 주민센터에서 열린「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정책 토론회」에 좌장으로 참석하여 현재 강남구가 겪고 있는 골목상권에 대한 정책적 문제점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한편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한 장기적 방안에 대해 토론하였다.

더불어민주당 강남(지역위원회가 주최하고김 의원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개최된 이번 토론회는 점점 어려워져 가는 강남구의 소상공인들의 의견을 직접 수렴하고각계 전문가 및 관계 공무원들로부터 강남구의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현실적인 정책 방안에 대해 토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토론회는 발제자로 나선 ▲ 강헌수 공생 도시·상권재생연구소장의 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제도화 방안’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 김현정 강남구의회 의원의 온라인시대에 오프라인 상권이 살아나기 위한 대책연구’ ▲ 이수진 강남구 지역경제과장의 지역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강남구의 대안’ ▲ 김진경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지원팀장의 서울시의 소상공인에 대한 정책현황’ ▲ 김형래 서울특별시 제로페이추진반장의 소상공인을 위한 제로페이 실시현황에 대한 전문가 및 관계공무원들과의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좌장으로 참석한 김 의원은 현재 강남구의 골목상권은 유통구조 및 사회 환경의 급격한 변화로 인해 많은 피해를 입고 있다라고 설명하면서, “강남구 소상공인들을 살리기 위해서는 정부차원에서의 단순한 지원책이 아닌 지역주민과 강남구서울시가 서로 합치가 된 현실적인 정책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하였다.

 또한 김 의원은 요즘 지역을 다니다 보면 공실들이 눈에 띄게 늘어나는 것을 볼 때마다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의 고충이 피부로 느껴지고 있다라고 강남구 골목상권의 안타까운 현실을 토로하면서, “아직은 많이 부족하지만 이번 토론회를 통해 소상공인들로부터 직접 의견을 수렴하여강남구의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실질적인 정책마련 토론회가 되었기를 바란다라고 토론회의 참석 소감을 밝혔다.

한편이번 토론회는 서울시의회 의원강남구의회 의원관계 공무원 및 각계 전문가 등의 지역경제 전문가들과 강남구 주민들의 높은 관심 속에서 진행되어전문가 및 토론자들의 열띤 토론으로 마감되었다.

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 위한 소통의장 마련
▲사진=서울시의회 김평남의원 ‘강남구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정책 토론회’ 참석 사진(1)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