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예비 청년CEO를 위한 온라인쇼핑몰 창업교육

– 3월 2일부터 25일까지 교육대상자 모집약 3개월 간 총 32회 강의 진행 

▲사진=온라인쇼핑숍창업과정 모집 안내문(앞)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온라인쇼핑숍창업과정 모집 안내문(뒤)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기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오는 3월 2일부터 25일까지 청년 창업가들을 돕기 위해 청년 온라인 쇼핑숍 창업과정교육생을 모집한다.

구는 이번 교육을 통해 다양한 창업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 창업가들이 온라인 쇼핑몰 시장에 안착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강의를 제공한다.

모집인원은 17명으로 강남구에 거주하는 만 19~39세 청년이 대상이며경력단절 여성과 3개월 내 창업 예정인 예비창업자를 우선 선발한다.

선발된 대상자는 역삼동에 위치한 강남구여성능력개발센터에서 4월부터 약 3개월 간 총 32회의 창업전문교육과 진로코칭 집단상담 프로그램에 참여하며창업기본교육에서부터 사업아이템 검토마케팅 전략수립세무·회계해외구매대행저작권디자인(UI)컨설팅창업사후관리까지 모든 과정을 분야별 전문 강사와 함께하게 된다.

더불어 80% 이상의 교육을 출석한 수강자에게는 처음 납부한 수강료 전액을 환급해 주어 수강생의 학습 의지를 높이고경제적 부담은 덜어줄 계획이다.

아울러 경험이 부족한 청년 창업가들이 사업을 계속 유지할 수 있도록 창업상담창구를 운영해 맞춤형 상담을 진행하고강남구 비즈니스센터 내 기관과 협업해 소상공인 교육 등 적극적인 사후관리에 나설 계획이다.

더 자세한 사항은 강남구 보육지원과(3423-5813)나 강남구 여성능력개발센터(544-8440)로 문의하면 된다.

강남구는 청년 취·창업을 위한 집중적인 지원이 필요한 이때체계적인 전문창업교육과 함께 예비 청년 창업가들이 창업에 성공하고건실한 운영으로 사업을 확장하길 기대한다.”면서 경력단절여성 및 청년층이 주도하는 온라인 쇼핑몰 창업으로 창업시장의 활성화와 실업률 해소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