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블록체인 국정프로젝트, 금융거래정책과제 세미나 개최

가상자산 거래 시스템의 안전성, 관건은 보안기술의 확보

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11월 세계해킹대회 열어 보안 강조

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가상자산거래소 시범 설치 운영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블록체인 국정프로젝트, 금융거래정책과제 세미나 개최
▲사진=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박기훈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사단법인 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이사장 박기훈, 이하 조정협회)는 소속 이용빈 의원과 공동으로 오는 6일(화) 오전(10시) 국회 입법정책연구회가 후원하는 ‘블록체인 국정프로젝트 4차, 금융거래정책과제 세미나’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가로 설립된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가 주관하는 세미나는 내년 초 특정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이른바 ‘특금법’ 개정안 시행을 앞둔 시점에서 안정적인 가상자산 거래를 위한 기술적인 방안 등에 대해 각 분야 전문가들을 초청해 관련 분야에 대한 효과적인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한편 조정협회는 이번 세미나에 앞서 3차례에 걸쳐 관련 세미나를 주최했으며, 오는 11월, 협회에서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고 수준의 가상화폐 보안기술의 우수성을 전파하기 위해 세계 해킹대회를 열어 가상자산 거래에서 보안기술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번 강조할 예정이다.

또한 조정협회는 이같은 최고 수준의 보안기술을 바탕으로 가상자산 거래 과정에서 발생하고 있는 피해를 방지하고 안정적인 가상자산 거래의 표본을 보이기 위해 시범적으로 거래소를 설치, 운영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블록체인 국정프로젝트, 금융거래정책과제 세미나 개최
▲사진=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가 주관하는 세미나 포스터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