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나눔문화총연합회, 국제구호기구와 전격 MOU

세계나눔문화총연합회, 국제구호기구와 전격 MOU
▲사진=MOU 후 악수하는 두 단체장(좌로부터 장흥진 총재, 이진우 총재)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세계나눔문화총연합회 장흥진 총재(이하 세나연, 장 총재)는 지난 24일 서울시 광진구 소재 세나연 사무실에서 국제구호기구 이진우 총재(이하 이 총재)와 인류공익과 지역사회 복지 발전을 위해 MOU를 맺었다고 밝혔다.

이날 MOU는 양 기관의 목적사업이 비슷하여 혼자 보다는 함께함으로 나눔 실천과 인류에 공헌할 일이 많아 전격적으로 이루어졌는데, 협력사항으로 ▲인류 공익과 지역사회 복지발전을 위한 사업 ▲양 기관의 운영에 필요한 인적, 물적 자원 상호 교류 ▲주요 사업 공동 추진과 협력 ▲정보교류를 통한 발전사항 협력 등에 합의했다.

장 총재는 “오늘 국제구호기구와 MOU를 맺은 것을 아주 뜻 깊에 생각합니다. 지난 19년 이라는 세월동안 국제구호기구를 잘 끌어오신 이진우 총재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고 말했다.

이어 장 총재는 “앞으로 협력하여 좋은 사업, 좋은 일을 함께 해 나갑시다.”고 강조했다.

이 총재는 “지난 19년 동안 힘든 일도 많이 있었지만 좋은 일이 더 많았습니다.”며, “수 많은 기관이나 단체들이 있는데, 이제는 혼자서는 무척 힘든 시대가 되었다. 앞으로 우리 두 기관이 서로 협력하여, 좋은 일을 만드는데 적극 협력하겠습니다.”고 힘주어 말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많은 기관이나 단체, 기업들이 MOU만 체결하고 끝이 나는데, 두 기관은 실질적으로 국내외 행사 등을 해 오고 있기에 더욱 뿌듯하다.”며, “MOU 내용과 같이 상호간에  교류가 활발 지기를 바라며, 목적사업이 반드시 이루어 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세계나눔문화총연합회, 국제구호기구와 전격 MOU
▲사진=MOU 후 단체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한편 국제구호기구는 오는 30일 서울시 시 송파구 소재 송파여성문화회관 6층 대강당에서 ‘제19주년 소외계층 구호개발 및 환경정화 연계 활성화 방안 선포식’을 할 예정이다.

▲사진=국제구호기구 19주년 기념행사 포스터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