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다자간 제휴협약식 후 기념촬영(좌로부터 하경태 대표, 이승목 이사장, 박기훈 이사장, 김형균 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박기훈 이사장, 이하 조정협회)는 지난 5일 경기도 과천시 소재 소비자저널협동조합 사무실에서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주)나인업(하경태 대표), 창업경영포럼(이승목 이사장), 소비자저널협동조합(김형균 이사장, 이하 소협)과 ‘다자간 제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은 블록체인, 코인산업 전시 센터 및 가상화폐 박물관 공동 추진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식으로 과천시를 협동조합 혁신도시를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던 터에 우리나라 최초로 국가가 인정하는 블록체인에 대한 조정협회가 출범함에 따라 창업경영포럼 이승목 이사장의 중재로 이뤄 졌다.

조정협회 박기훈 이사장은 “정부로 부터 인정 받은 것에 감사한다. 우리 조정협회는 이름 그대로 소비자와 국가의 중심에서 조정해 주는 역할을 합니다. 나쁜 것은 나쁘다, 좋은 것은 좋다고 해 줘야 합니다. 블록체인은 코인이 아니다는 것을 먼저 인식을 시켜야 합니다. 즉, 블록체인이 뭔지를 먼저 인식시키면 그 다음에 코인이 뭔지를 알게 됩니다. (중략 ~ )”며, “법 제정이 있기 전, 사단법인이 먼저 중심을 잡아 주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인가가 나왔기에 여러분들이 도와주셔야 합니다. 국내에서 진정한 블록체인 기술이 세계로 나가서 다시 많은 제정이 국내로 돌아와 우리 나라도 살고 우리 국민도 살고, 다 같이 잘 사는 것을 만들자는 취지로 출발하게 되었습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나인업 하경태  대표는 “저는 2년 전에 블록체인의 가치를 돈으로 생각했습니다. 즉, 수익이 없이는 블록체인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일찌감치 코인사업에 뛰어 들었습니다. 그러나 받쳐주고 인증해 주는 기관이 없어서 고민하던 차에 저도 블록체인조정협회 몸을 담게 되었습니다. 저는 협회가 살아갈 수 있도록 수익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던 차에 이렇게 좋은 분들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저는 진정성을 가지고 열심히 하겠습니다.”고 말했다.

또한 소협 김형균 이사장은 “우리 협동조합은 다자이해관계자에 의한 협동조합이다. 원래 협동조합 기본법이 만들어진 취지는 너무 자유주의로 가다보니 그 속에서 소외된 계층들이 생겨 났고, 보완책으로 역할을 할 수 있는 조직이 필요함에 따라 만들어졌다. 앞으로 우리 조합에 납품하는 좋은 업체들이 많이 생겨나게 되는데, 그 업체들이 인증과 평가에 의해서 세계적인 명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좋은 회사, 좋은 서비스, 좋은 기업들을 많이 발굴하는데 목표를 두고 최선을 다 하겠다.”고 피력했다.

창업경영포럼의 이승목 이사장은 “오늘은 역사적인 날이다. 우리나라 700만 중소기업의 자금난을 정재된 블록체인 기반의 코인을 그 회사, 제품, 메니아들에게 플렛폼을 제공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현재는 어떤가? 지금은 정답이 없는 가운데 너도나도 막 만든다. 성공하고는 싶은데…”라며 조정협회의 출현에 찬사를 보냈다.

오늘 협약식에 크게 공헌한 (주)나인업 김영식 이사는 “지금까지는 갈 길 잃은 400만 코인 유저들이 정보전달을 옳게 받을 수가 없었다. 오는 13일에 있을 기자회견을 통해 제대로 된 정보를 들을 수만 있다면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겠나. 그것이 조정협회의 역할인 것 같다.”고 힘주어 말했다.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블록체인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할 전망

한편 최근 출범한 조정협회는 난무하는 암호화 화폐 시장을 조정,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건전한 암호화 화폐시장을 조성하여 잘못된 시장을 바로잡아 많은 기업들에게 혜택과 기회를 제공할 뿐 아니라  국내는 물론 세계에 표준이 되는 문화와 법을 만들어 갈 것으로 전망된다.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몇 년 코인, 가상화폐 등, 시장이 난무하면서 많은 국민들이 사기를 당하고 힘들어 하는 과정을 봐 왔다. 우리는 7년 이상을 준비하면서 힘든 일이 있었지만, 열심히 한 결과 정부로 부터 인정을 받게 되었다.”며, “이름 그대로 좌나 우로 치우치지 아니하고 소비자, 국민, 기업, 정부 간에 꼭 필요한 것들을 수치화, 데이터화 해서 인정받는 협회가 되겠다. 그러기 위해서는 그 어느때보다 많이  관심과 참여, 그리고 협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다자간 제휴협약식 후 악수하고 있다.(좌로부터 하경태 대표, 이승목 이사장, 박기훈 이사장, 김형균 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협약식 후 기념촬영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협약식 후 소감을 말하는 박기훈 조정협회 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협약식 후 소감을 말하는 하경태 나인업 대표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대한블록체인조정협회, 다자간 제휴협약식 가져
▲사진=협약식 후 소감을 말하는 김형균 소협 이사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